ad42

대구교육청, '방과후학교 대상' 21개교 선정

기사승인 2019.01.17  15:58:58

공유
default_news_ad1
ad43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은 교육부가 주최한 제10회 방과후학교 대상(100대 우수 방과후학교 포함)에 대구 지역 21개교가 선정되어 17일 The·K호텔에서 열린 방과후학교 대상 시상식에서 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대구는 2016년 9개교, 2017년 15개교, 2018년 21개교가 선정되어‘3년 연속 시 단위 최다 학교 선정’의 영광을 안으며 대구 방과후학교의 우수성을 재확인하였다. 특히 2018년에는 경진초가 방과후학교 대상을 받는 등 전국 최고의 성적을 거두었다. 

전국에서 상위 20교를 선정하는 방과후학교 대상에서는 경진초가 대상을 수성초, 조암초, 북동중, 정화여고가 우수상을 옥포초가 장려상을 수상하는 등 20교중에서 6개교가 선정되었다. 대상에는 500만원, 우수상에는 100만원, 장려상에는 50만원의 상금이 부상으로 주어진다. 이밖에도 100대 우수 방과후학교에는 가창초, 공산초, 금포초, 남덕초, 대산초, 동곡초, 동변초, 서대구초, 선원초, 중앙초, 태현초, 달성중, 대구중, 월배중, 경북기계공고가 선정되었으며, 외부강사 우수상에는 남윤화(화원초), 임희준(대청초)이 선정되었다. 

ad41

이들 학교는 학교 교육과정과 연계한 방과후학교 프로그램 편성‧운영, 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방과후학교, 사교육을 공교육으로 흡수하는 우수한 프로그램 편성, 학생과 학부모의 만족도 제고, 학교 공동체의 협력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강은희 교육감은“학생들의 특기적성 및 진로탐색을 위해 다양한 방과후 학교 프로그램을 각급 학교에서 열정적으로 운영해오고 있었으며, 이번 대상 수상은 전국적으로 인정받은 대구교육의 쾌거다.”라며, “2019년에는 소인수 방과후 학교 프로그램의 개설을 늘려 학생선택권을 더욱 확대하고, 지역간 교육격차를 줄일 수 있도록 교육과정상 부족한 부분을 지원할 수 있는 방과후학교 프로그램을 교육여건이 열악한 학교를 중심으로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ad44
ad57

김하연 기자 hayeon@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ad52

인기기사

ad37
ad38
default_side_ad2
ad5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6
default_bottom
ndsof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