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2

학생부 신뢰도 제고방안 정책숙려제 본격화.. 정책참여단 1차 숙의

기사승인 2018.06.25  15:13:22

공유
default_news_ad1
ad43

- 100명 1박2일 진행

[베리타스알파=권수진 기자] 학생부 신뢰도 제고방안에 대한 국민참여 정책숙려제 절차가 본격화됐다. 교육부는 1차 숙의가 23일부터 24일까지 1박2일간 진행됐다고 밝혔다. 100명의 시민정책참여단이 학생부 현황에 대해 학습하고 주요 쟁점에 대해 논의한 자리다. 

시민정책참여단은 학생(중3~고2) 20명, 초중고 학부모 20명, 초중등교원 20명, 대학 관계자 20명, 일반 시민 20명을 무작위 추출법을 통해 선정해 구성했다. 총 100명의 시민정책참여단은 10개 분임으로 나눠 학습, 분임 토의, 결과 공유를 반복하는 방식이다. 각 분임은 분야별 2명씩 총 10명으로 구성하며 분임별로 1명의 퍼실리테이터를 배정해 토론을 촉진했다. 

1차 숙의를 끝낸 시민정책참여단은 7월7일부터 8일까지 진행되는 2차 숙의에서는 학생부의 취지와 사회적 요구에 적합한 개선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1차 숙의에서 선정한 핵심 이슈를 집중적으로 토론하며, 그 결과 도출된 대안을 정리해 교육부에 권고안 형태로 제출한다. 다만 시민정책참여단 운영 목표를 벗어나지 않는 선에서 신안에 포함되지 않은 내용이나 학생부종합전형 등에 대해서도 논의할 수 있으며 이는 별도로 정리해 교육부에 제출할 예정이다. 

ad41

교육부는 2차 숙의 전 현장전문가와 일반시민이 참여하는 제2차 열린토론회를 개최해 학생부기재항목별 대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2차 열린토론회는 29일 서울교대 종합문화관에서 열린다. 학부모 일반 시민뿐 아니라 교원과 학생도 참여할 수있도록 오후4시부터 8시까지 진행할 방침이다. 열린토론회 결과는 정리해 온라인에 공개하며 시민정책참여단이 2차 숙의 전 참고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ad57

권수진 기자 ksj@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ad52

인기기사

ad37
ad38
default_side_ad2
ad5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6
default_bottom
ndsof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