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69

2019 국제수학올림피아드 한국 1점차 종합3위.. 만점자 배출

기사승인 2019.07.23  17:27:46

공유
default_news_ad1
ad64

[베리타스알파=유수지 기자] 한국대표단이 제60회 국제수학올림피아드(IMO)에서 전원 금메달을 획득하며 종합3위에 올랐다. 과기정통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은 11일부터 22일까지 영국 바스에서 열린 2019 국제수학올림피아드(International Mathematical Olympiad, IMO)에서 미국/중국이 총점 227점으로 공동 종합1위, 이어 우리나라가 226점으로 종합3위를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올해 전원 금메달을 수상한 한국대표 6명은 강지원(서울과고3) 고상연(서울과고2) 김지민(서울과고1) 김홍녕(서울과고3) 송승호(서울과고3) 조영준(서울과고3) 등이며 이 가운데 조영준 학생은 42점 만점을 기록, 개인성적 1위에 올랐다. 이번 대회에서 7점 배점인 6문제를 모두 푼 만점자는 621명 중 6명에 불과했다.

올해 총점226점 역시 우리나라 대표단이 국제수학올림피아드에서 획득한 점수 중 가장 높은 기록이다. 기존 최고점인 2012년 209점에서 17점 넘게 올랐다. 대표단이 전원 금메달을 획득한 것은 2012년 2017년에 이어 세 번째다. 2012년과 2017년에는 종합1위에 올랐으나, 올해는 단 1점차로 종합3위에 만족해야 했다.

국제수학올림피아드는 1959년 루마니아에서 첫 대회가 열렸다. 매년 7월 세계 각국을 대표하는 20세 미만의 대학교육을 받지 않은 학생들이 국가별로 6명 출전해 수학 분야에 대한 지적역량을 겨루는 대회다. 우리나라는 1988년부터 출전하고 있다. 

한국대표단이 제60회 국제수학올림피아드(IMO)에서 전원 금메달을 획득하며 종합3위에 올랐다. /사진=한국창의재단 제공

유수지 기자 sj@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5
default_side_ad1
ad66

인기기사

ad37
ad38
default_side_ad2
ad6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8
default_bottom
ndsof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