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69

충북교육청, 주민참여예산학교·분과위원회 개최

기사승인 2019.06.26  08:17:26

공유
default_news_ad1
ad64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충청북도교육청은 2011년도부터 주민참여예산제를 도입하여 해마다 학생, 학부모, 교직원 등 지역주민의 주민제안사업을 공모하고 지역주민을 대표해 교육예산 편성 과정에 직접 참여하는 주민참여예산위원회를 운영해 오고 있다.

도교육청은 올해 들어온 주민제안사업인 유치원(병설유치원) 유아보호장구(카시트) 보급 등 6건에 대해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위원들을 대상으로 26일(수) 오전 11시 제천안전체험관에서 주민참여예산학교와 분과위원회를 개최해 예산편성 방향과 요구, 예산편성과 관련한 의견을 들었다.

이날 주민참여예산학교에서는 ‘주민참여예산 시민의 목소리를 담다’를 주제로 전문 강사가 다양한 주민참여 예산 운영 사례를 소개하면서 참여 예산위원들의 관심을 역설했다.

또한, 충북교육청의 지방교육재정의 5개년 계획을 설명하고 주민참여 예산위원들로부터 재정투자 방향에 대한 의견을 들었다.
한편, 2018년도에는 주민공모 분야를 통해 선정된 다문화 이중언어강사 활용 교육과정 운영 등 6개 사업에 20억 8천여 만원이, 주민참여예산위원회 분야에서는 편부모 가정 방학 돌봄교실 강화 등 6개 사업에 180억 9천여 만원 등 총 12개 사업에 대해 201억 7천 여만원의 주민참여 예산을 반영했다.

주민참여예산위원회는 2017년에 제2기 30명의 위원들이 2년간 활동했으며, 2019년 2월 제3기가 출범해 4개 분과, 30명의 위원들이 활동하고 있다.  

김하연 기자 hayeon@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5
default_side_ad1
ad66

인기기사

ad37
ad38
default_side_ad2
ad6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8
default_bottom
ndsof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