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2

울산보건교사회, 시각장애인쉼터에서 매년 봉사활동

기사승인 2019.05.16  08:59:07

공유
default_news_ad1
ad43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울산교육청은 울산보건교사회(회장 안순남)가 시각장애인쉼터에서 매년 봉사활동을 이어오고 있으며, 울산 관내 모든 보건교사가 매주 토요일 건강검사 및 상담, 식사 도움에 참여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ad41
쉼터 가족을 맞이하고 고혈압과 당뇨를 측정하며 봉사활동을 시작한다. 이후 식사 준비를 하고 식사 도움으로 이어진다.

ad44
시각장애인쉼터는 울산 중구에 위치하고 있으며 울산에 거주하는 6천여 명의 시각장애인 중 100여명의 가족이 주말 동안 방문하여 예배, 식사, 지압 등을 제공 받는 곳이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보건교사는 “간단한 건강검사와 식사 도움에 참여하고 있다. 식사 도움에 다른 곳보다 더 많은 시간이 소요되지만, ‘고맙다’는 말 한마디에 뭉클한 마음이 들며 오히려 감사함을 느낀다”고 말했다.

울산보건교사회 안순남 회장은 “나눔과 공감의 자리로 시작했으나 열악한 쉼터 환경과 시각장애인들의 성인병 등 건강 관리체계가 미흡해 부딪히는 어려움이 많다. 개선해 나가는 방법을 고민하면서 그들과 따뜻한 시간을 계속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하연 기자 hayeon@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9
default_side_ad1
ad52

인기기사

ad37
ad38
default_side_ad2
ad5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6
default_bottom
ndsof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