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2

경상대, '박물관 토요개방'.. 26일부터

기사승인 2018.05.25  12:46:18

공유
default_news_ad1
ad43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경상대는 26일부터 ‘박물관 토요개방’을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경상대는 주 5일 운영하던 박물관을 주 6일로 확대 개방한다. 개관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일요일과 법정공휴일에는 휴관한다. 

올해 2월 개관한 경상대박물관은 관람 및 각종 진로체험교육 등 문화 교육이 큰 인기를 끌고 있으며 상설전시 외에 두 번째의 특별전시를 진행하고 있다. 앞으로도 개교 70주년 기념전시 등 2회의 기획전시가 예정돼 있다. 이외에도 학술정책발표회와 대학생들의 연극, 음악공연 등 다양한 문화 학술 행사가 진행되고 있어 지역사회의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자리잡아 가고 있다.

현재 박물관은 지역민과 학생들이 우리나라와 지역사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선사시대부터 근대까지 시대순으로 구성, 전시하고 있으며, 국립일제강제동원역사관의 지원을 받아 우리의 아픈 역사인 일제강제동원의 사실을 선명하게 전달하고 있다. 

ad41

또한 로비에는 광개토대왕릉비 탁본 재현품을 전시하여 웅장한 고구려비를 느껴볼 수 있으며, 탁본체험과 퍼즐 체험도 무료로 즐길 수 있다. 또 6월 18일 단오일까지는 단오부채만들기와 국새체험, 붓글씨체험 등도 무료로 즐길 수 있다. 20명 이상 단체 방문 시에는 사전에 안내 요청을 하면 학예사로부터 전문적인 설명도 들을 수 있다.

이상경 총장은 “즐거운 주말 가족들과 함께 경상대학교를 방문하시어 우리 지역의 선사 ․ 가야 시대 역사유물의 정수(精髓)를 관람하는 여유로운 문화생활을 즐겨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ad44
ad57

김하연 기자 hayeon@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ad52

인기기사

ad37
ad38
default_side_ad2
ad5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6
default_bottom
ndsof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