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2

인하대 김광용 공과대학장, '정부 R&D 지원 방향 모색 토론회' 발제 맡아

기사승인 2018.03.13  18:45:42

공유
default_news_ad1
ad43

- "원천기술개발 기초연구 지원체계 구조개선 시급"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인하대는 공대 김광용 학장이 1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공학 분야에 대한 정부 R&D 지원의 문제점' 토론회에서 발제자로 참석했다고 이날 밝혔다.

토론회에서 김 학장은 "정부와 학계, 산업계가 공동으로 원천기술개발 기초연구 지원체계의 구조 개선 등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이어 "공학 분야에 대한 정부 R&D 지원이 매우 기초적인 연구와 상용 가능한 제품개발 연구로 양극화돼 있어 그 중간 단계인 원천기술개발 기초연구에 대한 지원은 상당히 소홀하다"고 지적했다.

토론회를 주최한 신상진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은 "정부의 R&D 지원 양극화로 인한'대학=기초연구 수행'이라는 기존 한계를 극복하고 4차 산업혁명시대에 미래 먹거리의 근원이 되는 원천기술개발의 중요성을 제고해야 한다"라며 "향후 국회에서도 응용성이 강한 공학기초 연구에 대한 정부 지원 프로그램의 신설 등 연구비 시스템이 개선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d41

대한기계학회와 인하대 공대 공동주관으로 열린 이번 토론회는 공학 분야에 대한 정부 R&D 지원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바람직한 연구비 지원 시스템 개선 방향을 모색하는 자리로 마련됐으며, 김광용 학장이 발제자로, 대한기계학회 조형희 회장이 좌장을 맡아 진행됐다. 토론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김정원 기초원천연구정책관과 산업통상자원부 이상훈 산업기술정책관, 한국연구재단 박중곤 공학단장, 기술과 가치 임윤철 대표, SK하이닉스 김대영 역량개발담당 상무가 참여했다.

ad57

나동욱 기자 moai@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ad52

인기기사

ad37
ad38
default_side_ad2
ad5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6
default_bottom
ndsof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