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2

창원대, '메이커 아지트, 팹랩 창원' 오픈.. 22일 개관

기사승인 2018.02.13  16:34:07

공유
default_news_ad1
ad43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창원대는 경남지역 최초의 도서관 메이커스페이스인 '메이커 아지트, 팹랩 창원'을 22일 개관한다고 13일 밝혔다.

'메이커 아지트, 팹랩 창원'은 창원대 도서관 1층 로비에 조성돼 디지털 제작장비 등을 이용해 아이디어를 시제품으로 만들고 제품화하는 과정을 지원하는 공간으로, 창원대 학생 및 교직원, 그리고 일반시민들이 회원으로 가입하면 누구나 연중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적으로 운영된다.

'메이커 아지트, 팹랩 창원'에는 3D프린터, 레이저커터 등의 기본적인 디지털 제작 장비뿐만 아니라 UV프린터, 듀얼히터 프레스, 선반 공작장비, 가죽공예 등 다양한 장비를 구비하고 있다. 메이커 문화 및 분위기 확산을 위해 매일 시설투어와 장비 트레이닝 프로그램(장비 안전교육 및 필수적 장비 사용법) 등도 운영한다. 매주 다양한 주제의 창작품을 만들 수 있는 메이커 워크숍도 운영된다. 메이커 네트워크 행사 개최/커뮤니티 지원 프로그램, 소규모 판매지원을 통해 아이디어 사업화를 적극 지원하며 창업동아리 활동에 큰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됐다. 향후 '메이커 아지트, 팹랩 창원'은 다양한 학문적 이론과 정보의 협업은 물론 융합적 사고를 실험하는 장소로 활용될 전망됐다.

ad41

창원대 박경훈 산학협력단장은 "'메이커 아지트, 팹랩 창원'을 활성화시켜 지역사회의 창직/창업 분위기 조성과 청년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경남지역의 메이커 운동의 기반조성과 조기정착을 위해 전문업체 팹몬스터와 협약을 체결해 정보공유와 상호협력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메이커 아지트의 이용은 2월 말 오픈 예정인 공식 홈페이지에서 회원으로 가입한 후 시설투어, 장비트레이닝 교육 및 시설에서 운영하는 각종 프로그램에 참가할 수 있다. 메이킹 워크숍 및 프로그램들에 대한 세부 운영사항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ad44

나동욱 기자 moai@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ad52

인기기사

ad37
ad38
default_side_ad2
ad5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6
default_bottom
ndsoft
#top